Loading...

별 즐겨찾기 추가   |   무료상담전화 080-529-0909

  • NCLEX-RN > 공지사항
    • 무료상담 무료자료 강의결제하기

    연도별영상보기

    2020년 2019년 2018년 2017년 2016년 2015년 2014년 2013년


    코로나19
    피해지원성금
    깊이가
    다른 강의
    간호학
    강연
    기부
    캠페인
    대의원
    총회
    2회 널싱런대회 세계간호사대회 국제간호협의회 1회
    널싱런대회
    간호
    정책선포식

    공지사항

    [뉴스] 임상 의사‧간호사 OECD 꼴찌 수준…병상 수와 의료장비는 ‘과다’
    올린이: 관리자 조회: 668

    임상 의사간호사 OECD 꼴찌 수준병상 수와 의료장비는 과다


    의사는 꼴찌에서 두 번째, 간호사는 보조인력 제외하면 꼴찌 수준





    우리나라 의사와 간호사 등 임상에서 근무하는 의료인력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평균에 미치지 못하고 있지만, 병상 수는 일본에 이어 두 번째로 많았으며, 의료장비 역시 OECD 평균을 크게 웃도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의사 인력의 경우 꼴찌에서 두 번째를 기록했고, 간호사 역시 간호보조 인력을 제외할 경우 OECD 꼴찌 수준에 머물러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보건복지부가 ‘OECD 보건통계에 실린 2018년 자료를 분석한 결과 한의사를 포함한 한국의 임상 의사 수는 인구 1000명당 2.4명으로 OECD 평균(3.5)을 크게 밑돌았다. 폴란드는 한국과 같은 의사 수를 보였으며 우리보다 의사 수가 적은 나라는 OECD에서 콜롬비아뿐이었다

    간호인력도 인구 1000명당 7.2명으로 OECD 평균(8.9)보다 1.7명 적었다. 그러나 간호조무사를 제외할 경우 그 절반인 3.7명 수준에 그쳐 의사와 함께 간호사도 크게 부족했다. OECD 대부분의 나라는 간호인력 중 간호보조인력이 차지하는 비중이 20%에 불과했으나 우리나라는 절반 가까이를 차지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처럼 의사와 간호사 등 의료인력은 부족했지만 병상 수는 인구 1000명당 12.4개로 일본(13.0)에 이어 두 번째로 많았다. OECD 평균(4.5)보다는 약 2.8배 많았다. 최근 5년간 우리나라 인구 1000명당 병상은 연평균 2.6% 증가했다.

    의료장비 역시 많았다. 인구 100만 명당 MRI 보유 대수는 30.1, 컴퓨터단층촬영기(CT 스캐너)38.6대로 모두 OECD 평균인 17대와 27.4대를 크게 웃돌았다

    한국인의 기대수명은 82.7년으로 OECD 평균보다 2년 길고, 주요 질환 사망률은 대체로 OECD 평균보다 낮았다. 그러나 15세 이상 인구 중 본인이 건강하다고 생각하는 비율(32.0%)OECD 중 가장 낮게 나타났다.

    자살 사망률은 여전히 OECD에서 가장 높은 수준을 보였다. 2017년 기준 한국의 자살 사망률은 인구 10만 명당 23명으로 리투아니아(24.4) 다음으로 높았고, OECD 평균(11.4)보다 2배 높았다.

    상담신청 자료신청
    • 명품;
      뛰어나거나 이름난 물건. 
      또는 그런 작품.
    • SINCE 1998, 역사전통으로 명품을 탄생시키다.

    뿌리 깊은 나무는 흔들리지 않습니다.”

    찹쌀떡간호학은 1998년부터 NCLEX-RN만을 교육해온
    ‘진짜 전문가’라는 자부심으로 여러분과 함께합니다.

    x
    x